지난 13일 중국 안산강철(鞍钢)이 2020년 8월 내수 가격을 전월 대비 제품별로 톤당 50~200위안 인상키로 했다.

제품별로 살펴보면 선재가 톤당 50위안 인상한다. 중후판 (20mm, Q235) 역시 종전 대비 톤당 50위안 인상한 톤당 5,350위안으로 고시됐다.

열연(5.75mm, Q235), 냉연(1mm, SPCC), 컬러강판(0.5mm, TDX51D+Z), 산세강판(3mm, SPHC)은 전월 대비 톤당 100위안 인상해 각각 톤당 5,070위안, 5,685위안, 6,350위안, 6,045위안으로 고시됐다.

용융아연도금강판 (1mm, St01Z)은 톤당 5,850위안으로 전월 대비 톤당 150위안 인상됐다.

전기강판(0.5mm, 50AW800)은 전월 대비 톤당 200위안 인상한 톤당 7,255위안으로 고시됐다.


철근, 형강, 무계목강관 등 역시 가격을 동결했다.

해당 가격은 부가세를 포함하지 않은 가격이며, 7월 10일부로 적용된다.
◇ 스틸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