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이 30일 진행된 1분기 컨퍼런스콜을 통해 2019년 1분기 글로벌 자동차강판 판매 역량 강화 및 수출환경 개선 등으로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가속화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봉형강 부문에서는 고부가 강재 개발 및 신규 가격체계 적용 등을 통한 안정적인 수익성 확보에 주력했다고 설명했다.

◇ 자료: 현대제철

◇ 스틸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