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철강(대표이사 엄정헌)이 올 상반기 소폭의 적자축소를 실현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회사가 공시한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한일철강의 올 상반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1.6% 감소한 759억 700만원으로 집계됐다. 상반기 영업손실은 33억 4,500만원, 당기순손실은 51억 7,500만원으로 각각 전년 동기 대비 적자폭이 축소됐다.

영업손실 적자폭은 전년 동기 대비 2억 3,500만원 축소됐고, 당기순손실 적자폭은 전년 동기 대비 8억 900만원 줄었다.

◇ 스틸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최양해 기자   cyh@steelnsteel.co.kr
    스틸데일리 열연 · 냉연도금 담당 최양해기자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