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도쿄스틸이 이틀만에 다시 철 스크랩 구매가격을 올렸다. 도쿄스틸은 6일부터 규슈와 우츠노미야공장은 톤당 1,000엔, 다른 공장은 톤당 500엔씩 올렸다.

이번 가격 인상으로 특급(H2)의 각 공장 구매가격은 다하라공장이 톤당 2만 3,500엔, 오카야마공장 톤당 2만 1,000엔, 규슈공장 톤당 2만 2,500엔, 우츠노미야공장 톤당 2만 3,000엔, 다카마츠철강센터 톤당 2만 엔이다.

◇ 스틸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