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가 3월 스테인리스 가격을 동결로 결정했다.

코로나 19영향으로 경기 위축과 시장내 판매부진에 대한 불안감이 가중되고 있는 가운데 포스코는 원료 가격, 환율, 시장 상황 및 수입오퍼가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시장안정화를 위해 3월 가격을 동결한다고 밝혔다.

단, 필요시 산업별 가격 대응을 통해 수입재의 무분별한 유입은 방지하겠다는 입장이다.
◇ 스틸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