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 리그 카운트가 증가 전환됐다. 1월 17일 기준, 미국은 전주보다 15개 늘어난 796개이며, 동기간 캐나다는 41개 늘어난 244개를 달성했다. 지난주에 이어 증가한 북미 전체 리그수는 전주 대비 56개 늘어난 1,040개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주 국제유가는 전체적으로 지난주 대비 하락했다. 1월 16일 기준 두바이유 현물은 배럴당 64.74 달러로 마감됐다. 북해산브렌트유는 64.62 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서부텍사스산원유(WTI)는 58.52 달러로 장을 마감했다.

지난 한 주 동안 두바이유는 1.43 달러 하락, 북해산브렌트유는 0.75 달러 하락, 서부텍사스유는 1.04 달러 내린 가격으로 장을 마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 스틸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