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제철의 올해 1분기 매출액이 감소하고 적자폭 축소도 소폭에 그쳤던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회사측이 제출한 1분기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1분기 매출액은 6,118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0.8% 감소했다.

매출액은 소폭 감소했으나 영업적자폭은 91억 원으로 지난해 1분기 190억 원에 비해 크게 감소했고 순적자 역시 지난해 1분기 505억 원이던 것이 올해 1분기에는 475억원으로 소폭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업계 관계자들은 원자재 가격 부담이 가중된 상황에 제품 판매 가격 인상이 이뤄지지 못했고 금융 비용 등의 부담이 여전했던 데 따른 결과로 보인다고 전했다.
◇ 스틸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유재혁 기자   yjh@steelnsteel.co.kr
    스틸데일리 냉연도금/선재 담당 유재혁기자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