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종합특수강의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증가했으나 영업이익은 급감하고 순적자로 전환되는 등 수익성이 나빠진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회사측이 제출한 1분기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1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6% 증가한 1,115억 원을 기록했다.

그러나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0억 원에 그치면서 전년 동기 대비 47.1%나 급감했고 순적자로 전환되는 등 수익성이 악화된 것으로 조사됐다.

실제 매출액 대비 영업이익률도 지난해 1분기 1.9%에서 올해 1분기 1%로 0.9% 포인트나 낮아지는 등 수익성 확보가 갈수록 어려워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업계 관계자들은 원자재 가격 상승에 비해 제품 판매가격을 인상하지 못하게 되면서 수익성 악화가 지속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 스틸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