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 리그 카운트 감소세가 주춤했다. 이달 10일 기준 미국은 전주대비 2개 줄어든 988개를 기록했으나 동기간 캐나다가 2개 늘어난 63개를 달성하며 이를 상쇄했다. 북미지역 리그수는 지난 2월 초 1289개 고지를 찍은 이후 단 한번도 증가세로 전환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



한편 국제유가는 2주 연속 감소를 기록했다. 5월 9일 기준, 두바이유 현물은 배럴 당 69.09달러로 마감됐다. 북해산브렌트유는 70.39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서부텍사스산원유(WTI)는 61.7달러로 장을 끝냈다. 지난 한 주 동안 두바이유는 2.34달러, 서부텍사스산원유는 0.11달러, 브렌트유는 0.36달러 각각 내려간 가격으로 장을 마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 스틸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